삼성重, 노르웨이 에너지 기업과 '해양 프로젝트'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진택 삼성중공업 사장(왼쪽 4번째)과 트론드 보큰 에퀴노르 프로젝트 개발 총괄임원(왼쪽 5번째)이 전략적 협력 합의서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노르웨이 최대 에너지기업과 해양 프로젝트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29일 삼성중공업에 따르면 은 해양 설계·조달·시공(EPC) 사업 경쟁력을 지속 강화하기 위해 에퀴노르(Equinor)와 '전략적 협력 합의서'를 체결했다. 에퀴노르는 세계 오일·가스 프로젝트의 최대 발주처 중 한 곳으로 신재생 에너지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양사는 해양 프로젝트 분야에서 실질적 이익 증진을 위해 장기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하고 양사 경영진이 참여하는 정기 협의체를 구성해 중장기 사업 전략과 협력 분야 확대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양플랜트 사업 부문의 안정적 운영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성일 삼성중공업 부사장은 "글로벌 에너지기업과 전략적 파트너십 관계를 공식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에퀴노르가 현재 검토 중인 새로운 해상 원유·가스 개발사업 부문에서 양사 간 협력의 폭과 깊이를 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