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지, 8경기 만에 '61호포'… 양키스, 토론토에 8-3 승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런 저지(뉴욕 양키스)의 시즌 61호 홈런이 터졌다. 사진은 29일(한국시각) 토론토 블루제이스전에서 홈런을 때리는 저지(오른쪽)의 모습. /사진=로이터
애런 저지(뉴욕 양키스)가 8경기 만에 홈런을 작렬하며 아메리칸리그(AL) 최다 홈런 기록(61홈런) 보유자 로저 매리스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저지는 29일 오전(한국시각)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메이저리그(MLB) 원정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그는 4타수 1안타 1홈런 2타점 2득점 1볼넷으로 활약했고 팀도 8-3으로 승리했다. 저지의 올시즌 타율은 0.314를 유지했다.

1회초 첫 타석에 들어선 저지는 볼넷으로 출루했다. 이후 조시 도날드슨의 적시타가 터져 득점에 성공했다. 2회초 무사 1·2루에서는 우익수 뜬공으로 아웃됐다.

4회초에도 3루수 앞 땅볼에 그쳤다. 하지만 3-3 동점을 유지하고 있던 7회초 무사 1루 상황에서 저지는 올 시즌 61호 아치를 그렸다. 저지가 투런포를 터뜨리자 팀 동료들은 물론 토론토 팬들도 박수를 보냈다. 이후 8회초 2사 1루에서는 유격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올 시즌 61호포를 쏘아 올린 저지는 매리스가 보유한 AL 최다 홈런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이제 저지에게 남은 것은 신기록 수립이다. 이날 승리한 양키스는 시즌 96승(59패)째를 거뒀다.


 

  • 0%
  • 0%
  • 코스피 : 2382.81하락 10.3518:03 12/07
  • 코스닥 : 718.14하락 1.318:03 12/07
  • 원달러 : 1321.70상승 2.918:03 12/07
  • 두바이유 : 77.97하락 2.8418:03 12/07
  • 금 : 1782.40상승 1.118:03 12/07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 & 올 뉴 그랜드 체로키 4xe 출시…8,550만원부터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