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1기 신도시 재정비 마스터플랜 수립 연구용역 발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국토교통부가 1기 신도시 재정비 마스터플랜 수립과 제도화 방안 연구 용역을 발주했다고 29일 밝혔다. 정부 국정과제의 신속한 이행을 위해 민관합동 TF 1~3차 회의, 국토부 장관-1기 신도시 지자체장 간담회(9월 8일) 논의 결과 등을 반영해 연구용역 방향과 주요 과업 내용 등을 마련했다.

이번 연구용역 발주를 계기로 국토부와 1기 신도시 각 지자체가 공동 수립하기로 합의한 1기 신도시 정비 마스터플랜의 마련을 위한 작업이 본격 궤도에 오르게 됐다.

전체 '1기 신도시 정비 마스터플랜'은 국토부가 수립하는 '정비기본방침'과 각 지자체가 수립한 '신도시별 정비기본계획'으로 구성된다. 이번 연구용역에서는 마스터플랜 중 1기 신도시 등에 공통되는 정비 가이드라인인 '정비기본방침'과 마스터플랜의 법적 지원을 담보하는 특별법안을 마련하는 데 목적이 있다.

마스터플랜 중 각 지자체가 수립하기로 합의한 구체적인 정비계획(주거지·토지이용관리계획, 정비예정구역 지정 등 포함)인 '신도시별 정비기본계획'은 이번 연구용역과는 별도의 용역으로 각 지자체가 내년 1월까지(성남시 올해 10월) 발주한다.

오는 30일 개최 예정인 민관합동 TF(국토부 1차관·김호철 단국대 교수 공동팀장) 제4차 전체 회의에서는 연구용역 발주 이후 ▲마스터플랜 및 특별법 마련과 관련한 주요 추진계획 ▲특별법 발의 현황 및 주요 내용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김상석 국토교통부 도시재생사업기획단장은 "이번 연구용역 발주를 통해 1기 신도시 정비가 본격 궤도에 올랐다"며 "정비기본방침은 1기 신도시뿐 아니라 지방거점 신도시 등에도 최대한 적용 가능하도록 연구용역을 통해 검토·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