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에 남겨진 내 아이 안전 챙긴다"… 볼보가 전기 SUV 'EX90'에 탑재한 신기술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볼보가 오는 11월 공개될 전기 플래그십 SUV EX90에 세계 최초로 '실내 레이더 시스템'을 적용했다. /사진=볼보
볼보자동차가 오는 11월9일 글로벌 데뷔를 앞둔 차세대 순수 전기 플래그십 SUV EX90에 세계 최초로 '실내 레이더 시스템'을 탑재한다.

29일 볼보에 따르면 이번에 공개된 실내 레이더 시스템은 운전자 부주의로 실내에 탑승자가 남겨져 발생하는 사망 사고의 위험을 예방할 수 있도록 설계된 기술이다.

볼보의 실내 레이더 시스템은 오버헤드 콘솔과 트렁크 등에 장착된 센서다. 잠자는 아이의 미세한 움직임까지 정확하게 감지할 수 있도록 설계됐으며 반려동물까지 감지할 수 있도록 트렁크에도 레이더를 달았다.

해당 기능은 운전자가 차를 잠그려고 할 때마다 실내 레이더 시스템이 작동해 사람이나 반려동물이 실내에 있는지 여부를 판단한다.

만약 움직임이 감지될 경우 차량은 잠금 해제 상태를 유지하며 콘솔 화면을 통해 운전자에게 점검 알림을 표시한다. 실내 온도 조절 시스템을 통해 저체온증이나 열사병의 위험을 낮출 수도 있다.

로타 야콥슨 볼보 안전센터 수석 연구원은 "인간이라면 누구나 피곤하고 주의력이 산만해질 때가 있다"며 "이로 인해 예상치 못한 실수를 하지만 '실내 레이더 시스템'은 이 같은 실수로부터 가족이나 반려동물이 차 안에 남겨두는 불상사를 예방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자동차 안전 분야에서 오랫동안 세계시장을 선도해 온 볼보는 자동차 안전의 기준을 계속해서 높여 나갈 것이다"이라며 "안전하고 평안한 삶을 즐길 수 있는 것을 넘어 예상치 못한 사고가 일어나는 상황까지 예방할 수 있을 것"라고 자신했다.

볼보는 이와 관련한 규제가 허용된다면 오는 11월9일에 공개될 차세대 순수 전기 플래그십 SUV EX90을 시작으로 모든 차종에 실내 레이더 시스템을 순차 적용할 계획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5:32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5:32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5:32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5:32 11/29
  • 금 : 1740.30하락 13.715:32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