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X 데프트 vs RNG 갈라… 치열한 원딜 대결 예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DRX 원딜 김혁규(데프트)와 RNG의 원딜 천웨이(갈라)가 정면승부를 펼친다. 사진은 LCK와 LPL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데프트(왼쪽)와 갈라. /사진=LCK 공식 인스타그램
DRX의 원딜 김혁규(데프트)가 RNG 천웨이(갈라)를 상대로 선배의 위엄을 보여줄 수 있을까.

DRX는 오는 30일 낮 12시 멕시코 멕시코시티 아레나 e스포츠 스타디움에서 RNG를 상대로 2022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조별리그 경기를 치른다. 국제무대를 양분하는 한국 프로리그(LCK)와 중국 프로리그(LPL)의 올 시즌 롤드컵 첫 맞대결인 만큼 e스포츠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RNG는 LPL 4시드지만 플레이-인 스테이지 참가팀들 중 최강이란 평가를 받는다. RNG는 지난 2022 LPL 스프링 시즌에는 우승을 차지했다. 이어 2022 미드-시즌 인비테이셔널 결승에서는 LCK의 명문 T1을 3-2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반대로 DRX는 RNG보다는 경기력 면에서는 열세라는 평이다. 하지만 DRX는 지난 롤드컵 선발전에서 자신보다 강한 팀이라고 평가받던 KT롤스터와 리브 샌드박스를 차례로 3-2로 제압하는 등 저력을 과시했다.

관전 포인트는 양팀의 원딜 대결이다. 데프트는 2014 LCK 스프링, 2015 LPL 스프링, 2015 MSI, 2016 LPL 서머, 2018 LCK 서머 시즌 우승을 차지한 베테랑 원딜이다. 갈라도 만만치 않다. 그는 2021 LPL 스프링, 2021 MSI, 2022 LPL 스프링, 2022 MSI에서 정상에 올랐다. 두 선수의 화려한 커리어가 증명하듯 둘 다 잘 성장했을 때 엄청난 파괴력을 과시한다. 이에 양팀 바텀 라인 맞대결에 팬들의 눈길이 쏠리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