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 조폭, 9000억원 규모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 59명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이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하고 보도방 업주들을 상대로 돈을 갈취한 조직폭력배들을 체포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해외에 콜센터 사무실을 마련한 뒤 9000억 규모의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경기남부 조직폭력배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보도방 업주들을 상대로 2000만원 상당의 돈을 갈취하고 폭력을 일삼은 경기동부 조직폭력배들도 체포됐다.

29일 뉴스1에 따르면 이날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도박공간개설 등 혐의로 경기남부 A파 조직원 59명을 검거해 이중 17명을 구속했다. 아울러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단체등의 구성·활동) 혐의로 경기 동부지역 B파 조직원 48명을 검거해 이중 7명을 구속했다.

A파 조직원들은 지난 2014년 5월부터 올해 1월까지 몽골과 필리핀 등 해외에 콜센터 사무실을 마련한 뒤 9000억원 규모의 불법 인터넷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를 받는다. B파는 지난 2019년 1월부터 2020년 6월까지 경기동부지역 보도방 업주들을 협박해 보호비, 가입비 등을 명목으로 2000만원 상당의 돈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폭력단체의 범법행위 관련 첩보를 차례로 입수하고 1년 2개월 동안 수사끝에 이들을 붙잡았다. A파가 도박으로 벌어들인 범죄수익금 78억9000만원에 대해서는 기소 전 추징보전을 조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국민 생활에 불안을 야기하고 생계를 침해하는 생활 주변 폭력행위 단속을 지속해서 전개할 계획"이라며 "특히 조직폭력배에 대해서는 조직 자금원이 되는 사행성 불법영업·성매매 등 각종 이권 개입행위 근절에 주력하고 기소 전 몰수·추징보전을 통해 범죄수익금을 적극적으로 환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8:03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8:03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8:03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8
  • 금 : 1740.30하락 13.718:03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