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시원 건물주 살해 혐의' 30대男, 유족에… "죄송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관악구 신림동의 한 고시원에서 건물주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30대 세입자가 피의자심문에 출석하기 위해 모습을 드러냈다. 사진은 29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는 용의자 A씨. /사진=뉴스1
서울 관악구 신림동 소재 한 고시원에서 건물주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30대 세입자가 유족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29일 뉴스1에 따르면 강도살인 혐의를 받는 피의자 A씨는 이날 오후 2시20분쯤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 관악경찰서에서 서울중앙지법으로 이동했다. A씨는 지난 27일 자신이 거주하는 고시원 건물주인 70대 여성 B씨를 살해하고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이날 A씨는 '유족에게 할 말이 없는가'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작은 목소리로 "죄송하다"고 답했다. 왜 살인까지 저질렀는지, 강도 살인 혐의를 인정하는지, 돈을 빼앗기 위해 살인한 것인지 혹은 계획범행이었는지 등에 대한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다.

경찰은 앞서 지난 27일 낮 12시50분쯤 신림동 4층짜리 고시원 방에 B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B씨는 손이 묶여 숨진 채 발견됐다. 이에 경찰은 범행 후 도주하는 A씨의 동선을 폐쇄회로(CC)TV 등으로 파악했고 같은 날 밤 10시쯤 서울 강동구 소재 한 사우나에서 검거했다.


 

  • 0%
  • 0%
  • 코스피 : 2451.71상승 13.5218:05 02/07
  • 코스닥 : 772.79상승 11.4618:05 02/07
  • 원달러 : 1255.30상승 2.518:05 02/07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18:05 02/07
  • 금 : 1879.50상승 2.918:05 02/07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난방비' 급등, 여·야 격돌
  • [머니S포토] 프리미엄 경계를 넘는다…초대형 픽업트럭 '시에라' 상륙
  • [머니S포토] 與 지도부·당대표 후보 총 집결…전당대회 비전발표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