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영국 왕위 서열 2,3,4위의 위엄…우리가 몰랐던 왕실 삼 남매 이야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이슬 기자 = 영국 왕실 서열 2, 3, 4위에 빛나는 삼 남매가 공식석상에서 했던 장난끼 많은 모습이 화제가 되고 있다.

윌리엄 윈저 왕세자(40)는 지난 9일(현지시간) 아버지 찰스3세로부터 영국 왕실의 공식적 왕세자를 뜻하는 ‘웨일스 공(Prince of Wales)’ 작위를 받았다.

그에 따라 윌리엄 왕세자와 케이트 미들턴 왕세자비 사이에서 태어난 첫째 조지 알렉산더 루이 왕자, 둘째 샬롯 엘리자베스 다이애나 공주, 막내 루이 아서 찰스 왕자가 각각 서열 2, 3. 4위에 올랐다.

삼남매는 태어나면서부터 전세계에 주목을 받았다. 그들은 탄생부터 공식 석상에서 한 사소한 행동까지 모두 이슈가 되었다.

삼 남매는 최근 공식석상에 자주 등장하며 귀여운 모습들을 목격할 수 있었다.

영국 왕실 삼남매에 숨겨진 특별한 스토리와 그들의 장난스러운 모습을 영상에 담았다.

[영상] 영국 왕위 서열 2,3,4위의 위엄…우리가 몰랐던 왕실 삼 남매 이야기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