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2분기 성장률 '마이너스 0.6%' 확정…기술적 침체

속보치 -0.9%→잠정치 -0.6% '동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AFP=뉴스1 자료 사진
ⓒ AFP=뉴스1 자료 사진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미국 상무부 경제분석국(BEA)은 올해 2분기 미국의 경제성장률이 연율 마이너스(-) 0.6%였다는 집계를 29일(현지시간) 확정했다.

미국은 분기별 국내총생산(GDP) 증감률을 속보치와 잠정치, 확정치 등 세 단계로 나누어 발표한다.

앞서 속보치는 지난 7월 -0.9%로 발표됐고, 잠정치는 지난달 0.6%로 발표됐는데, 잠정치 수치가 이날 그대로 확정된 것이다.

이로써 미국 GDP는 1분기(-1.6%)에 이어 두 분기 연속 역성장을 기록했다. 이에 더해 극심한 고물가·고금리로 지출이 압박, 기술적 침체 기준을 충족한다고 폭스뉴스는 전했다.

전미경제연구소(NBER)는 경제가 2분기 연속 마이너스 성장을 했을 때를 기술적으로 경기침체로 정의한다. 높은 실업률과 소득 감소, 소매 판매 둔화도 특징이다.

시장은 중앙은행 연준(FRB)이 30년 만에 최대 속도로 금리인상에 나선 것이 경기침체를 촉발할 것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앞서 연준의 통화정책결정기구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는 올해 3월 0.25%포인트(p)를 시작으로 5월 0.5%p, 6월 0.75%p, 7월 0.75%p, 9월 0.75%p 순으로 공격적 금리인상을 단행, 이제 미국의 기준금리는 3~3.25%까지 올랐다.

아울러 11월 0.75%p, 12월 0.5%p, 내년 2월 0.25%p 추가 인상으로 금리가 최대 4.5~4.75%에 도달할 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우리는 인플레이션을 2%로 되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물가 안정을 회복하지 못하면 훨씬 더 큰 고통이 따를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19.32하락 15.0118:01 12/05
  • 코스닥 : 733.32상승 0.3718:01 12/05
  • 원달러 : 1292.60하락 7.318:01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1 12/05
  • 금 : 1781.30하락 28.318:01 12/05
  • [머니S포토] 대한민국VS브라질전, 붉은 불빛 깜박이는 광화문광장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 [머니S포토] 네이버 웹툰 '커넥트' 스릴러 드라마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대한민국VS브라질전, 붉은 불빛 깜박이는 광화문광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