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교에 차 세워두고 사라진 30대 남성 어디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경이 인천대교 위에서 차를 세워둔 채 실종된 남성의 행방을 쫓고 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인천대교 위에 정차된 차량의 운전자가 실종돼 해경이 수색에 나섰다.

해경 등에 따르면 30일 인천해양경찰서는 이날 오전 4시19분쯤 인천 중구 운남동 인천대교 영종도 방면 6.4㎞ 지점에서 갓길에 차량이 정차돼 있다는 신고를 받았다.

인천대교 상황실은 차량이 정차된 것을 이상히 여겨 해경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출동한 해경은 30대 남성인 실종자 A씨가 운전하던 차량을 인천대교 위에서 발견했다. 차량 내부에는 A씨의 신분증은 있었지만 블랙박스는 없던 것으로 조사됐다.

해경 관계자는 "인천대교 상황실에서 남성이 내리는 장면은 확인했지만 안개가 심하게 껴 그 이후 모습은 목격하지 못했다"며 "연안 구조정 등을 보내 A씨의 행방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 70%
  • 30%
  • 코스피 : 2481.52하락 2.1215:32 02/09
  • 코스닥 : 784.58상승 4.615:32 02/09
  • 원달러 : 1260.40상승 0.315:32 02/09
  • 두바이유 : 81.93상승 1.4715:32 02/09
  • 금 : 1890.70상승 5.915:32 02/09
  • [머니S포토] 김기현·나경원 '화기애애 김나연대'
  • [머니S포토] 윤홍근·황대헌, ISU 세계쇼트트랙 대회 홍보대사 위촉식 참석
  • [머니S포토] 물코 트인 1기 신도시 재건축 …
  • [머니S포토] 늘봄학교 관련 교원·학부모 현장 간담회, 발언하는 이주호 부총리
  • [머니S포토] 김기현·나경원 '화기애애 김나연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