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후우울증 때문에… 젖먹이 아들 살해한 30대 엄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산후우울증을 겪던 30대 여성이 생후 2개월 된 아들을 숨지게 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산후우울증을 겪던 30대 여성이 생후 2개월된 아들을 숨지게 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 등에 따르면 부산 강서경찰서는 30일 살인 혐의로 30대 여성 A씨를 긴급체포했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쯤 부산 강서구 주거지에서 생후 2개월된 아들 B군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산후우울증을 겪어왔던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집에 있었던 A씨의 남편이 사건 발생 후 직접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B군에 대해 부검을 실시하는 한편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은 "남편도 집에 있었으나 현재까지 범행과 직접적인 관련은 없어 보인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44.07상승 5.8809:52 02/07
  • 코스닥 : 768.64상승 7.3109:52 02/07
  • 원달러 : 1256.50상승 3.709:52 02/07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09:52 02/07
  • 금 : 1879.50상승 2.909:52 02/07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