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항공업계 상생경영 관심도 1위… 아시아나·제주항공 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한항공이 국내 항공업계에서 상생경영 관심도가 가장 높은 기업으로 조사됐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이 지난 2분기(4~6월) 기준 국내 9개 항공사 중 상생경영에 가장 높은 관심을 보인 기업으로 나타났다.

30일 데이터앤리서치에 따르면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 등 12개 온라인 채널 23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지난 4~6월까지 국내 9개 항공사의 '상생 경영' 포스팅 수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이 조사됐다.

조사 대상은 정보량 순이며 ▲대한항공 ▲티웨이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진에어 ▲에어부산 ▲에어서울 ▲에어프레미아 ▲플라이강원이다.

조사방식은 항공사 이름에 '상생', '파트너', '협력사' 등의 키워드를 함께 검색하면서 키워드끼리 한글 기준 15자 이내만 결과 값으로 도출하도록 했다. 이 때문에 실제 정보량은 이보다 늘어날 수 있다.

대항항공은 올 2분기 상생경영 정보량이 총 713건으로 나타나며 9개사 중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5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와 중소·중견기업의 항공 운송을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수출화물 선적 전용 공간을 제공하고 운임 할인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나선 것.

대한항공은 해당 업무협약을 통해 수출업계와 항공업계가 상생하는 협력방안을 마련하고 수출 중소기업을 위한 신규 사업 발굴과 함께 상생 경영 실천에 속도를 내고 있다.

2위는 아시아나항공(149건)이 차지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4월 한국관광공사와 방한 여행시장 조기 회복을 위한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상생 및 지역관광 활성화에 나서며 상생 경영에 힘썼다.

이밖에 제주항공은 65건으로 3위, 진에어는 51건으로 4위, 에어부산은 46건으로 5위를 기록했으며 에어서울은 31건, 에어프레미아는 20건으로 각각 6~7위를 나타냈다.

티웨이항공과 플라이강원의 상생경영 포스팅 수는 동일하게 각 3건으로 가장 적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8:03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8:03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8:03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8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