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생동물과 거리 두세요"… 정부, 단풍놀이객에 당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을 성수기를 맞아 탐방객들의 안전에 대비해 정부가 '야생동물 거리두기 운동'을 실시한다. 사진은 지리산 반달가슴곰. /사진=뉴스1
정부가 가을 성수기를 맞아 산에 오르는 등산객과 야생동물의 공존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한다.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은 야생동물 감염병 피해 예방을 위해 1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지리산 등 전국 21개 국립공원에서 '야생동물 거리두기' 운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국립공원공단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약 3500만명의 탐방객이 국립공원을 찾았다. 특히 연간 탐방객의 23.5%가 단풍철인 10·11월에 집중됐다. 이에 따라 가을철 국립공원을 찾은 탐방객들이 다람쥐와 같은 설치류나 야생 진드기 등을 통해 인수공통감염병(신증후군출혈열·쯔쯔가무시증 등)이 유행할 수 있다고 판단해 이번 조치를 마련했다.

야생동물 거리두기의 핵심 내용은 ▲다람쥐 등 야생동물과의 접촉 금지 ▲야생 멧돼지(서식지 포함)·진드기 등과 접촉 가능성이 높은 샛길 출입금지 ▲반려동물 감염 예방을 위한 동반산행 금지 ▲진드기·모기 기피제 사용하기 등이다.

국립공원공단은 이번 야생동물 거리두기 운동을 통해 야생동물 접촉과 샛길 출입 금지 등 국립공원 안전탐방 수칙을 홍보할 예정이다. 탐방 중에 야생 멧돼지 폐사체 등을 발견할 경우 신고요령 등도 안내할 방침이다. 각 국립공원 사무소에서는 참여자에게 진드기 기피제 등 소정의 기념품도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