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화일약품 공장서 화재… 8명 연기 마시고 1명 실종(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 화성시 향남제약단지 내 화일약품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경기 화성시 향남제약단지 내 화일약품 공장에서 불이 나 8명이 연기를 들이마시는 등 다치고 1명이 실종된 것으로 파악됐다. 향남제약단지는 국내 최대 규모의 의약품 생산거점이어서 추가 피해가 우려된다.

30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22분쯤 경기 화성시 향남읍 상신리 향남제약단지 내 화일약품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 소방당국이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작업 중이다.

소방당국은 제약단지 내 약품 공장에서 폭발 소리가 들린다는 119 신고를 접수하고 펌프차 등 장비 52대와 소방관 등 인력 94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에 나섰다. 이 불로 현재까지 8명이 연기를 들이마시는 등 다쳤으며 1명은 실종 상태다.

당시 건물에 고립된 근로자가 3명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진화과정에서 2명과 연락이 닿아 현재 실종자는 1명이다. 다른 근로자의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불은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연면적 2741㎡) 약품 공장 3층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현재 2층까지 불길에 휩싸였으며 검은 연기가 확대되고 있다.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27분만인 오후 2시49분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대응 1단계는 4곳 이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으로 화재 규모에 따라 대응 2·3단계로 확대된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을 완전히 진압한 후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