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많이 힘들었나… 통통해진 근황에 "회복해서 만나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겸 감독 구혜선이 지난달 30일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열린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 레드 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뉴스1
배우 구혜선이 통통해진 깜짝 근황을 전했다.

구혜선은 지난달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마음이 조금 힘들어서 살이 쪘어요....! '부산국제영화제'에는 꼭 회복해서 갈게요. 부국제에서 10월5일 6일에 만나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구혜선은 이날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열린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 심사위원으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전보다 살이 오른 통통해진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인형같은 눈망울과 늘씬한 각선미는 여전했다.

구혜선은 배우 겸 감독으로 활동 중이다. 지난해에는 판타지 영화 '다크 옐로우'의 감독 및 주연배우로 출연했다. 지난 5월에는 '피아노 뉴에이지 베스트 앨범'을 내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