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x전소민 달라졌다…"철없다" 일침에 '런닝맨' 오빠들 "눈물날것 같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SBS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런닝맨' 송지효 전소민이 '멍돌 자매'에서 '독설 자매'로 거듭난다.

오는 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거침없는 입담을 장착한 송지효, 전소민의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녹화 당시 평소 '멍돌자매'를 공격하던 오빠들이 이번에는 역공격을 당했다. 여느 때와 다름없이 오프닝부터 멤버들은 '멍돌 자매'를 놀리기에 여념이 없었다. 멤버들은 전소민을 보자마자 "MZ세대가 입는 옷을 왜 입었냐"고 놀리며 오프닝을 시작했고, 유재석은 "나는 여동생들 기분을 안 좋게 할 수 있다"며 장난꾸러기 모드를 장착해 송지효까지 자극, '멍돌자매'의 분노를 유발했다.

이후 여행 분위기에 취해 N행시를 하던 중에도 멤버들은 송지효와 전소민에게 "덤벼!"라며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송지효는 멤버들에게 "철이 없다"며 운을 떼 이목을 집중시켰고 이어 파격적인 일침을 날렸다. 멤버들은 "감정을 한껏 실었다" "너무 차가워서 눈물이 날 것 같다"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전소민도 특정 멤버를 저격한 N행시를 선보이며 현장을 초토화해 공격력 만렙 '독설 자매'로 활약했다는 후문이다.

'런닝맨'은 이날 오후 4시50분 방송된다.



 

  • 0%
  • 0%
  • 코스피 : 2438.19하락 42.2118:05 02/06
  • 코스닥 : 761.33하락 5.4618:05 02/06
  • 원달러 : 1252.80상승 23.418:05 02/06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18:05 02/06
  • 금 : 1879.50상승 2.918:05 02/06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