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자주국방 실현, 국방력 강화 위해 아낌없이 뒷받침"

국군의날 74주년…"北 핵실험 임박 우려, 튼튼한 국방 태세 유지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공군 블랙이글스팀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한강공원 일대 상공에서 비행하고 있다. 공군은 이날 제 74주년 국군의 날 기념 ‘K-밀리터리 페스티벌’을 위해 블랙이글스 축하비행 사전 훈련을 실시했다. 2022.9.21/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공군 블랙이글스팀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한강공원 일대 상공에서 비행하고 있다. 공군은 이날 제 74주년 국군의 날 기념 ‘K-밀리터리 페스티벌’을 위해 블랙이글스 축하비행 사전 훈련을 실시했다. 2022.9.21/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한재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국군의 날 74주년인 1일 "평화의 근원이 강력한 국방력임을 결코 잊지 않고 자주국방 실현과 국방력 강화를 위해 아낌없이 뒷받침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안호영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지금도 대한민국 국토 방위를 위해 불철주야 헌신하는 국군 장병이 있기에 든든하다. 여러분의 헌신과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대변인은 "74년 전 우리 국군의 시작은 미약했다. 그러나 오늘 우리 국군은 군사력 세계 6위 안에 드는 강군으로 성장했다"며 "한반도 평화를 유지하는 방벽으로서 '힘을 통한 평화'를 실현할 강력한 국방력을 갖췄다"고 했다.

이어 "북한의 군사적 도발과 핵실험이 임박했다는 우려가 거세다.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이 커지고 있다"며 "그 어느 때보다 튼튼한 국방 태세를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 대변인은 "강력한 국방력을 유지하는 데 있어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국민의 신뢰"라며 "수치상의 강군에 그칠 것이 아니라 민주 사회를 지키는 첨병으로서 내부 구성원을 대우해 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다시는 고(故) 이예람 중사와 같은 비극이 일어나지 않도록 뼈를 깎는 자세로 변화와 혁신을 만들어 갈 것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479.84상승 7.3123:59 12/01
  • 코스닥 : 740.60상승 11.0623:59 12/01
  • 원달러 : 1299.70하락 19.123:59 12/01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23:59 12/01
  • 금 : 1815.20상승 55.323:59 12/01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희망 2023 나눔 캠패인, 조흥식 사랑의 열매 회장의 인사말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 [머니S포토] 원희룡 '철도노조 파업대비 현장점검 위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