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뭐' 이이경, 父 대기업 CEO? "월급사장이셨다, 경제적 지원NO"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캡처
MBC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놀면 뭐하니?' 이이경이 '금수저' 언급에 솔직하게 말했다.

1일 저녁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유재석은 '기상 캐스터' 코너를 맞아 이이경의 집을 찾아갔다.

이이경은 추석 명절에도 일을 했다고. 유재석이 안쓰러워 하자, 이이경은 "일이 뭐가 힘드냐, 가난이 힘들지"라고 했다.

이에 유재석은 "너 집안 부유하지 않냐"라고 했다. 이이경의 아버지는 대기업 CEO 출신으로 알려진 바 있다. 이에 이이경은 "요즘 그 이야기가 다시 올라오더라, 아버지도 월급 받으신다, 아버지와 나는 인생이 다르다"라고 말했다.

이어 아버지가 지원해주실 수 있지 않냐라는 말에 "내가 이사 가는데 아버지는 제가 어디로 이사가는 지도 모르신다, 늘 '네 인생은 스스로 책임지는 거다'라고 하신다"라고 말했다.

이이경은 명절에 만난 아버지가 유재석에게 준 선물을 전달했다. 선물은 이이경의 아버지가 쓴 책으로, 유재석은 앞장에 쓰인 편지부터 남다르다고 했다.



 

  • 0%
  • 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5:32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5:32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5:32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5:32 11/28
  • 금 : 1754.00상승 8.415:32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