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남매가 용감하게' 임주환 "난 너 사랑했어" 이하나 철벽에도 직진(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캡처
KBS 2TV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삼남매가 용감하게' 임주환과 이하나가 재회했다.

1일 저녁 방송된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극본 김인영/연출 박만영) 3회에서 이상준(임주환 분)이 자신을 밀어내는 김태주(이하나 분)에게 다가갔다.

이상준은 포토에세이 사인회에서 스토커의 위협을 받았다. 이때 김태주(이하나 분)가 등장해 이상준을 구했다. 김태주는 고마워 하는 이상준에게 "그딴 책 왜 내? 아직도 이상준 여자친구 검색하면 모자이크한 내 사진이 뜨는데 그런 걸 왜 내냐고"라고 화를 냈다. 이에 이상준은 "나에게는 소중한 추억"이라고 말했다.

김태주 이상준의 과거가 공개됐다. 두 사람은 데이트를 하다가 바닷가로 여행을 떠났다. 주변의 눈을 속이고 호텔에 잘 들어왔다고 생각했지만, 두 사람이 만나자마자 호텔방의 전화벨이 울렸다. 뒤를 따라온 기자가 있었던 것. 김태주는 "너 먼저 나가라, 나는 알아서 서울에 가겠다"라고 했다.

하지만 이미 호텔에 와있던 기자는 차를 타고 나가는 이상준과 호텔 로비로 나온 김태주의 사진을 찍어서 열애설 기사를 냈다. 이상준은 김태주를 걱정했지만 현실적으로 다시 만나기 어려웠다. 두 사람은 눈물 속에서 이별을 했다.

이 때문인지 김태주는 싸늘했다. 그는 이상준에게 "나는 너 때문에 인생의 일부가 망가졌는데 너에게는 그저 추억이냐"라며 "책에서 나와 관련된 내용을 빼라"고 했다.

이상준은 화를 내는 김태주에게 결혼을 했냐고 물었다. 헤어진 후 매니저에게 "태주가 예전과 그대로더라, 결혼도 안 한 것 같았다"라며 들뜬 모습이었다.

이상준은 김태주의 동생 김건우(이유진 분)와 연락이 닿았고 누나와 계속 연락하고 싶은 마음을 드러냈다. 여러 차례 노력한 끝에 이상준과 김태주가 김행복의 가게에서 만났다.

이상준은 "그냥 너랑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우리가 바다 보러 갔을 때처럼 이야기가 하고 싶었다"라고 했다. 하지만 김태주는 "그때 내가 쓸데없이 별 이야기를 다했구나, 난 무슨 공개 파혼녀처럼 돼서 소개팅을 할 때마다 남자들이 '이상준 어떠냐'라고 한다"고 쏘아붙였다.

김태주는 "널 원망하는 것도 웃기지, 너랑 사랑에 빠진 내 잘못인데"라고 했고, 이상준은 "사랑에 빠졌던 거 맞지 우리?"라고 되물었다.

이상준은 "여전히 귀엽다"라고 다가섰지만, 김태주는 싸늘했다. 계속 연락하고 싶다는 이상준에게 김태주가 "너때문에 내 인생 한 부분이 썩었어, 상준아"라고 말했다. 하지만 이상준은 "나는 너 사랑했어, 보상받을 방법 떠오르면 연락해 최선을 다할게"

한편 '삼남매가 용감하게'는 장녀로 가족을 위해 양보하고 성숙해야 했던 큰딸, 연예계 톱스타로 가족을 부양해야했던 K-장남 두 사람이 만나 행복을 찾아 나선 한국형 가족의 '사랑과 전쟁' 이야기다.



 

  • 0%
  • 0%
  • 코스피 : 2419.32하락 15.0118:01 12/05
  • 코스닥 : 733.32상승 0.3718:01 12/05
  • 원달러 : 1292.60하락 7.318:01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1 12/05
  • 금 : 1809.60하락 5.618:01 12/05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 [머니S포토] 네이버 웹툰 '커넥트' 스릴러 드라마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