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 "사이버 외도, 왜 하는지 이해 안돼"

3일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리
그리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그리가 사이버 외도에 대해 언급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에서는 '그럼에도 불구하고'라는 주제로 두 명의 리콜녀가 등장해 사연을 들려준다.

X와 3년 동안 연애를 하고 이별한 지 3년이 됐다는 리콜녀는 X를 자신과 가장 잘 맞았던 연인으로 기억한다. X는 다른 사람에게는 차갑지만 리콜녀에게만 다정했던 츤데레 매력이 있는 사람이었다고. 때문에 3년을 만나면서 큰 다툼은 두 번 정도 있었다고 회상한다.

하지만 두 번의 큰 다툼이 리콜녀에게는 충격적 사건으로 기억된다. 리콜녀는 우연히 X의 휴대전과 공기계에서 X가 신원 미상의 여성과 랜덤 채팅을 한 흔적을 발견한다. 그 안에는 리콜녀를 충격에 빠뜨린 내용들이 담겨있었지만, X를 믿었던 리콜녀는 그를 용서한다.

단순한 호기심이라고 생각하고 용서했지만, 같은 사건은 또 한 번 반복되고, 리콜녀는 고심 끝에 X와 이별한다. X의 반복된 '사이버 외도' 때문에 결국엔 이별을 하게 된 것. 리콜플래너들은 '랜덤 채팅' '사이버 외도' 등의 단어에 충격을 받는다.

성유리는 "(X의 사이버 외도를) 용서하고 이별 리콜까지 신청했는데, 이 상황이 이해가 되느냐"고 답답해하고, 장영란은 "'사이버 외도'라는 게 대체 무슨 말이냐"면서 분노한다. 그리는 "연인이 있고 없고를 떠나서, '사이버 외도'와 같은 그런 행동을 하는 것 자체가 이해가 안 된다"면서 일침을 가한다.



 

  • 0%
  • 0%
  • 코스피 : 2431.83하락 2.510:14 12/05
  • 코스닥 : 735.11상승 2.1610:14 12/05
  • 원달러 : 1294.60하락 5.310:14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0:14 12/05
  • 금 : 1809.60하락 5.610:14 12/05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