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 귀' 장윤정 오프닝 무대를 건 대결 시작…곽범, 정호영 꺾어 (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장님귀는 당나귀귀
사장님귀는 당나귀귀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장윤정의 수원 콘서트 오프닝 무대를 건 대결이 시작됐다.

2일 오후 5시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허재, 장윤정, 김형래의 갑 일상이 담겼다.

이날 장윤정은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멤버들 중 노래 대결을 펼쳐 잘하는 이들을 자신의 수원 콘서트 오프닝 무대에 세우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이에 한데 모인 멤버들은 장윤정 앞에서 노래 대결을 펼쳤다. 이들은 1:1 대스 매치를 통해 실력을 뽐냈다.

이날을 위해 장윤정은 특별 심사위원까지 섭외했다. 그 주인공은 진성이었다. 진성은 대결에 앞서 당김법 등 노래를 잘하는 비결에 대해 짧은 강의를 진행했다. 진성은 오프닝 무대 후보들의 노래를 짧게 들어본 뒤 맛깔나는 심사평으로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첫 데스 매치는 곽범이 지목했다. 곽범은 후보 중 다소 노래 실력이 떨어지는 정호영을 지목해 데스 매치를 펼쳤다. 곽범은 진성의 곡을 선곡해 웃음기를 빼고 진지하게 노래를 불렀다.

곽범의 무대에 진성은 "나름대로 잘했다"고 호평했고 장윤정 역시 "오늘 처음 왔는데 잘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음악 감독 장지원은 "기대한 성량보다 덜 오는 느낌"이라며 혹평을 하기도 했다.

곽범을 상대로 정호영이 나섰다. 그는 소방차로 변신해 무대를 선보였다. 정호영은 레트로 의상을 입고 독특한 선글라스를 쓴 채 귀여운 댄스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압도했다. 정호영은 다소 모자란 음악 실력을 통통 튀는 댄스로 커버해 큰 박수를 받았다.

정호영의 무대를 본 장윤정은 시종일관 박수를 치며 즐거워했다. 장윤정은 정호영의 무대에 "정호영의 무대를 보며 내 콘서트 오프닝 무대에 이런 분이 선다면 어떨까 상상하게 됐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러나 데스 매치 결과 곽범이 승리했다.

내심 기대했던 정호영은 실망한 기색을 드러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 0%
  • 0%
  • 코스피 : 2366.34하락 16.4715:30 12/08
  • 코스닥 : 715.07하락 3.0715:30 12/08
  • 원달러 : 1318.00하락 3.715:30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5:30 12/08
  • 금 : 1798.00상승 15.615:30 12/08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