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쉴 틈 없는 반전에 반전… 작은아씨들 엄기준 '의문의 죽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tvN 화면 캡처
'작은 아씨들' 박재상(엄기준 분)이 의문의 죽음을 맞았다. 역대급 반전 속에 드라마 시청률은 최고 12.9%를 돌파했다.

지난 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작은 아씨들 10회에서 오인경(남지현)은 결국 뉴스를 통해 박재상 속의 숨겨진 살인자 얼굴을 세상에 알렸다.

그러나 박재상의 예상치 못한 죽음 이후 원상아(엄지원)의 오인주(김고은)를 향한 분노에 가득찬 선전포고는 향후 닥칠 불행을 예고했다.

이날 박재상은 원상우(이민우)가 자신에게 겨눈 권총을 빼앗았다. 원상우는 아버지의 이름을 거론하며 박재상을 자극했다. 원상우는 끝내 박재상에 의해 목숨을 잃었다.

박재상은 원상우가 병원을 탈출할 수 있도록 도운 이가 최도일(위하준)이라는 사실을 알게 돼 교도소에 있는 그의 엄마 안소영(남기애)을 택했다. 아들의 발목을 잡고 싶지 않은 안씨는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했으나 실패했다.

어머니 병실을 찾아간 최도일에게 박재상은 기회를 주겠다며 최희재(김명수)를 넘길 것을 요구했다. 이에 최도일은 어머니와 자신의 안전, 그리고 돈을 보장하는 조건으로 최희재의 작전을 알려준다.

박재상은 최희재의 트럭에 폭탄을 설치했다. 최희재의 목적지에 그로부터 무기를 사기로 한 이용귀(김정팔)와 오인주가 있었다. 최희재의 차는 폭발했고 전신에 불이 붙었다. 오인주는 그 광경을 목격하게 된다. 이용귀의 대처로 최희재는 목숨을 건졌다. 하지만 의식을 찾지는 못한다.

오인경은 아들 최도일과 함께 떠난 줄 알았던 안소영과 함께 생방송 뉴스에 출연해 '홍신동 철거민 살인사건'의 진범이 박재상의 아버지 박일복이라고 밝힌다. 여기에 피해자의 죽은 이후 원령건설이 막대한 이익을 얻었다는 사실을 폭로한다.

같은 시각 병실에서 최희재는 눈을 뜨고 이때 최도일이 등장했다. 앞서 싱가포르에서 오인주의 도움으로 살인사건의 증거인 망치를 얻은 직후 최도일은 어머니를 위한 재심을 준비하고 있었다. 박재상이 안소영을 교도소 밖으로 끌어내 계획을 수정해야 했다.

박재상은 불법 무기 소지와 암살 미수 혐의로 최희재를 신고했고, 이를 빌미 삼아 오인경의 뉴스에 대한 신뢰를 추락시켰다. 다음날 유세 현장에 모습을 드러낸 박재상은 연설을 시작했는데 이때 대형 스크린에 영상이 떠올랐다. 영상에는 박재상이 원상우를 살해하던 순간이 담겨 있었다.

오인경은 다시 보배저축은행 사건의 진실 등을 보도했다. 하지만 박재상은 기세를 몰아 선거 당일 출구조사에서 큰 격차로 1위를 차지했다. 당선이 확실시되는 분위기였다. 하지만 박재상이 건물에서 투신 사망했다.

박재상의 시장 당선과 관계 없이 뉴스에 출연해 폭로를 이어가던 오인경은 박재상 사망 속보를 접한 뒤 충격에 휩싸인다. 오인주는 자신의 계좌에 있던 700억 잔액이 0원으로 바뀌는 모습을 목격한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9.04상승 17.9618:02 12/09
  • 코스닥 : 719.49상승 6.9718:02 12/09
  • 원달러 : 1301.30하락 16.718:02 12/09
  • 두바이유 : 73.09하락 1.7618:02 12/09
  • 금 : 1810.70상승 9.218:02 12/09
  • [머니S포토] 박소담 '눈에 쏙 들어오는 미모'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 [머니S포토] '선생님과 함께 수능 성적 확인'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박소담 '눈에 쏙 들어오는 미모'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