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람 "날조는 곤란"… '야구선수와 소개팅' 루머에 일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씨야 멤버 이보람이 야구선수와 결혼을 노리고 있다는 온라인 커뮤니티발 루머에 해명했다. /사진=이보람 인스타그램
'놀면 뭐하니' WSG워너비로 활약한 이보람이 가짜뉴스에 황당함을 표했다.

이보람은 지난 3일 인스타그램에 "지인의 연락을 받고 너무 황당해서 글을 올린다. 저는 어디에서도 이런 말을 한 적이 없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의 캡처본이 담겼다. 글쓴이는 이보람이 지난 1일 경북 울진군에서 열린 웹툰영화제에서 "야구선수 부인이 된다는 것은 상당히 매력적이다" "이번 시즌이 끝나면 기아 타이거즈 선수와 소개팅이 예정돼 있다" 등의 말을 전했다고 주장했다.

뿐만 아니라 이보람이 "제가 기아의 팬인데 선수단에 좋아하는 남자가 있다" "아직 미혼인데 사귈 수 있는 기회가 있으면 사귈 것" 등의 발언을 했다고도 덧붙였다.

이에 이보람은 "(기아 타이거즈) 선수와 소개팅할 생각도 없고 저는 그냥 야구팬일 뿐"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지금은 결혼 생각 없다"며 "선수와 소개팅을 하거나 결혼하고 싶은 마음은 더더욱 없는데 이렇게 날조하면 곤란하다"고 토로했다.

이에 코요태 멤버 신지는 "헛소리를 키보드로 정성스럽게 두드려놨네"라며 해당 글쓴이를 비판했다. 앞서 신지는 김종민과 결혼 및 임신 등 가짜뉴스에 휘말린 바 있어 이보람을 지원사격한 것으로 풀이된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