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전자, 1.4나노 반도체 양산 선언… 4%↑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1.4나노 반도체 양산에 나선다는 소식에 상승세다.

4일 오전 9시14분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2000원(3.77%) 상승한 5만5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삼성전자 주가가 5만5000원을 회복한 건 지난달 21일(장중 고가 5만5500원) 이후 8거래일 만이다.

삼성전자는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22'를 열고 게이트 올 어라운드(GAA) 기반 공정 기술 혁신을 지속해 2025년에는 2나노, 2027년에는 1.4나노 공정을 도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GAA는 3D 구조의 핀펫(FinFET)을 넘는 차세대 트랜지스터 구조기술이다. 1.4나노 공정 양산을 선언한 만큼 TSMC와의 파운드리 패권 전쟁이 한층 심화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HPC, 오토모티브, 5G, IoT 등 고성능 저전력 반도체 시장을 적극 공략해 2027년까지 모바일을 제외한 제품군의 매출 비중을 50%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9.95하락 27.9109:11 11/28
  • 코스닥 : 726.19하락 7.3709:11 11/28
  • 원달러 : 1337.10상승 13.409:11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09:11 11/28
  • 금 : 1754.00상승 8.409:11 11/28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