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에이프로젠제약,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 흡수합병… 그룹株 '껑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일 에이프로젠, 에이프로젠제약 등 에이프로젠그룹 관련주가 일제히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에이프로젠
에이프로젠제약의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 흡수합병 소식에 에이프로젠제약을 비롯한 에이프로젠그룹 관련주가 일제히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4일 오후 1시21분 에이프로젠제약은 전 거래일 대비 120원(24.95%) 오른 601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에이프로젠(5.24%) 에이프로젠 H&G(14.59%) 등 그룹 관련주가 일제히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에이프로젠은 계열사 에이프로젠제약이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를 흡수합병 한다고 밝혔다.

에이프로젠에 따르면 이번 합병은 증권신고서 제출의무가 없고 소멸회사인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는 간이합병으로 진행된다. 합병기일은 오는 12월19일이다.

이번 합병이 완료되면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의 유일한 주주인 에이프로젠은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 주식 1주당 1.2287449주 비율로 에이프로젠제약 신주를 지급받게 된다. 에이프로젠 및 그 특수관계인의 에이프로젠제약 지분율은 기존 45.05%에서 62.61%로 늘어난다.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는 충북 오송에 연간 3000㎏ 이상의 항체의약품을 생산할 수 있는 GMP 제조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합병 완료시 에이프로젠제약의 사명은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로 변경될 예정이다. 에이프로젠제약은 퍼퓨전 연속배양 공장인 오송공장을 활용, 에이프로젠 뿐 아니라 국내·외 바이오제약 기업을 상대로 위탁생산(CMO), 위탁개발생산(CDMO) 등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에이프로젠 관계자는 "경영자원의 통합을 통한 시너지 창출, 사업 경쟁력 강화, 경영 효율성 제고 및 기업 지배구조 개선을 통한 기업가치 극대화 목적으로 합병을 추진하고자 한다"며 "합병법인의 지속적인 기업가치 향상을 통한 주주가치 극대화를 달성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번 합병을 위한 주주총회는 오는 11월15일 열릴 예정이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1부 IT팀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