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한퓨얼셀, 8만8000주 자기주식 취득 결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범한퓨얼셀이 8만8000주의 자사주 매입을 공시했다./사진=범한퓨얼셀 홈페이지 캡쳐
수소연료전지 및 수소충전기 기술 회사 범한퓨얼셀이 약 23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하고 주주가치 제고에 나섰다.

범한퓨얼셀은 4일 보통주식 8만8000주 규모의 자사주 매입을 공시했다. 이는 지난 9월30일 종가(2만5600원) 기준 총 22억5280만원 규모로 시가총액의 약 1.0%에 해당한다. 취득 기간은 2022년 10월5일부터 2023년 1월4일까지 3개월이며 범한퓨얼셀이 장내 매수로 직접 취득 예정이다.

2022년 6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범한퓨얼셀은 앞서 지난 7월16일부터 9월 15일에 걸쳐 약 30억6000만원 규모의 보통주식 8만8000주를 장내매수로 취득 진행한 바 있다.

범한퓨얼셀 관계자는 "시장 상황이 악화되어 투자 심리가 불안한 상황 속에서 범한퓨얼셀은 책임경영을 다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힘쓰고자 한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