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쉬마크 인수 후 주가 급락…네이버 최수연 "주가 염려 말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네이버는 지난 4일 북미 최대 패션 개인 간 거래(C2C) 플랫폼 포쉬마크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왼쪽부터) 최수연 네이버 대표/ 김남선 네이버 최고재무책임자(CFO) /사진=송은정 기자
네이버가 북미 최대 패션 개인 간 거래(C2C) 플랫폼 포쉬마크(Poshmark) 인수 소식을 밝힌 이후 주가가 급락하자 최수연 네이버 대표는 "(주가 하락은) 일시적인 것일 뿐 염려하지 말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5일 업계에 따르면 네이버 주가는 전날 포쉬마크를 2조3000억원 규모에 인수한다는 소식 이후 전일대비 17000원 하락한 17만6500원에 마감했다.

최수연 네이버 대표이사는 지난 4일 열린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통상적으로 대형 인수합병(M&A)이 성사되면 인수하는 기업 입장에서는 어떻게 시너지가 날지에 대해 불확실성이 있어 주가가 약세인 경우가 많다"며 "이번 딜에 대해 해외에서는 합리적인 가격이라고 평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중고 패션 시장이 태동하는 시기이고 큰 가능성이 있는 만큼 큰 우려를 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김남선 네이버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네이버와 포쉬마크와의 전략적 (시너지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다고 생각할 수 밖에 없다"며 "포쉬마크 인수 가격 자체는 상대적이고 절대적으로 낮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김 CFO에 따르면 지난해 상장한 포쉬마크의 시가총액은 한때 70억달러(약 10조원)에 달했다. 네이버가 인수한 가격은 순기업가치 12억 달러(1조7000억원)다.

최 대표는 포쉬마크가 중고거래 플랫폼인 당근마켓과 비교되는 데 대해 "당근마켓이 만물상이라면 포쉬마크는 한단계 진화한 모델로 더 전문적인 버티컬 영역이고, 커뮤니티가 강결합돼 있다고 본다"고 밝혔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