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복현 "은행권 태양광 대출 실태조사 이주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5일 서울 중구 명동1가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감독원 업무혁신 로드맵 금융업계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임한별 기자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은행권의 태양광 대출 실태조사 결과를 이주 발표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 원장은 5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업무혁신 금융권 간담회에서 "태양광 대출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져 (금감원에서) 현황을 파악하고 있고 이번 주 내 국민께 알리는 게 맞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이 원장은 "지금 단계에서 부실 규모와 요건(LTV) 위반 여신 규모 등을 거론하는 것은 앞서 나가는 것"이라며 "법정 한도에선 수사기관이나 다른 유관기관에 자료를 제공하며 협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원장은 이날 업무혁신 로드맵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검사·조사·감리 등 제재업무 관련 법적 불확실성 장기화를 방지하고 피조치자 방어권 보장 등 금융회사 권익보호를 강화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또 금융회사의 업무부담을 완화하고 감독업무 효율성을 높여 금융회사 등이 혁신을 효율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뒷받침할 계획이다.

금융감독 혁신 전담 조직을 설치·운영하고 인허가 지원시스템(인허가 스타트 포털)을 구축하는 등 금융산업 혁신 지원에도 나설 계획이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1.99하락 20.8214:09 12/08
  • 코스닥 : 712.76하락 5.3814:09 12/08
  • 원달러 : 1321.90상승 0.214:09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4:09 12/08
  • 금 : 1798.00상승 15.614:09 12/08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