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독일청소년합창단, 제주 드림타워 분수광장서 6일 합동공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라진소년소녀합창단과 독일도르트문트청소년합창단이 6일 제주 드림타워 앞 분수광장에서 합동공연을 펼친다. 사진은 제라진소년소녀합찬단의 독일 공연 모습. /사진=롯데관광개발
제주어로 노래하는 제라진소년소녀합창단과 독일 도르트문트청소년합창단 합동공연이 오는 6일 오후 6시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앞 분수광장(그랜드플라자)에서 열린다.

5일 롯데관광개발에 따르면 이번 합동공연은 지난 8월 독일에서 공연을 선보인 제라진소년소녀합창단과 인연을 맺은 뒤 답방 차원에서 제주를 방문한 도르트문트청소년합창단을 롯데관광개발이 분수광장 문화공연의 첫번째 주인공으로 초청하면서 이뤄졌다.

이날 합동 공연에서는 피아노 선율에 맞춰 제라진소년소녀합창단이 '제주도 푸른 밤' '바람이 불어오는 곳' '이어도사나' '오돌또기' 등 제주어로 가요와 제주민요를 공연한다.

독일 도르트문트청소년합창단은 '고향의 봄'과 '새타령' 등 한국 대표 동요와 전통 소리를 공연할 예정이다.

롯데관광개발이 공식 후원하는 제라진소년소녀합창단은 제주4·3 70주년 광화문 국민문화제와 정부 수립 70주년 경축식 등 주요 행사에 제주 홍보대사로 활동하는 어린이 합창단이다.

독일 도르트문트청소년합창단은 독일 최고 권위의 아카펠라 합창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등 독일에서 손꼽히는 실력을 갖춘 합창단으로 특히 독일 민요와 함께 한국 민요를 공연하며 한독 문화 교류에 앞장서고 있다.

롯데관광개발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시작으로 버스킹 대회와 수제맥주축제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관광객은 물론 도민들이 도심 속 광장에서 자유롭게 휴식과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제주 도심에서 가장 큰 공개공지(2800㎡ 규모)로 조성된 분수광장은 독특한 형태의 분수쇼가 펼쳐지는 5개의 분수와 함께 한라산의 전설인 백록(흰사슴) 조각상들과 정원으로 꾸며져 있다.


 

박정웅
박정웅 parkjo@mt.co.kr

안녕하세요, 박정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5:32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5:32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5:32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5:32 11/29
  • 금 : 1740.30하락 13.715:32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