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 "M&A 활성화 돼야 기업 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 / 사진=삼성전자
한종희 삼성전자 DX부문장(부회장)은 5일 "인수합병(M&A)이 활성화돼야 서로 성장하고 경쟁력을 가질 수 있다"고 밝혔다.

한 부회장은 이날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국내 최대 전자전시회 '한국전자전(KES 2022)'에서 취재진을 만나 이 같이 말했다.

삼성전자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M&A 계획에 대해선 한 부회장은 "보안사항이라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한 부회장은 올해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2'에서 "조만간 좋은 소식이 나올 것 같다"며 대규모 M&A 가능성을 시사한 바 있다.

특히 최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해외 출장 직후 영국 반도체 설계 업체인 ARM 인수 가능성을 묻는 취재진에게 "10월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께서 서울에 오시는데 그때 (ARM 인수를)우선 제안을 하실 것 같다"고 언급해 기대감을 높였다.

손 회장은 지난 1일 방한했다. 이어 지난 4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이 부회장을 만나 ARM과 삼성전자의 포괄적인 협력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지분매각 등의 논의는 오가지 않은 것으로 전해진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