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딸 "궁금했던 우리 아빠 MBTI 결과가…어, 내향적 아닌데" 몰래 테스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전 대통령의 딸 다혜씨가 6일 새벽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문 전 대통령의 낙타 탄 모습. (SNS 갈무리) ⓒ 뉴스1
문재인 전 대통령의 딸 다혜씨가 6일 새벽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문 전 대통령의 낙타 탄 모습. (SNS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문재인 전 대통령이 자신도 모르게 성격 테스트를 당했다.

그렇지만 기분 나쁘진 않았을 것으로 보인다. 시험관이 바로 딸 다혜씨였기 때문이다.

다혜씨는 5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딸인 나조차 아버지(성격이) 너무 궁금했다"며 문 전 대통령을 상대로 MBTI검사를 했다고 알렸다.

다혜씨는 "아버지가 MBTI 유형 그런 것을 딱 싫어하는 걸 알아 검사 아닌 척, 질문인 척 연기를 했다"며 궁금증을 가장해 MBTI테스트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이어 "10분을 넘어가니 뭔가 이상하단 것을 눈치챘지만 그래도 끝까지 완수했다"며 문 전 대통령의 MBTI유형을 소개했다.

"결과는 ISTP, 거장(Virtuoso)이었다"는 것으로 "놀라웠던건 E(외향형)와 I(내향형)가 거의 비슷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다혜씨는 "이 분은 내향적인 분이 아니다"라며 자신이 알고 있는 아빠는 솔직하고 남과 말하기를 즐기는 외향적 성격이라며 문제가 틀렸든지 아니면 그 분이 답을 잘못한 것 같다고 유쾌해 했다.

MBTI의 16가지 유형 중 하나인 ISTP는 전체 응답자의 5%가량을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반적으로 '만능 재주꾼'으로 분류되며 객관적, 직관적 성향을 띈다는 것이 MBTI 유형 분석 설명에 들어 있다.

한편 다혜씨는 6일 새벽, 낙타를 탄 문 전 대통령 사진과 함께 "아버지는 언제나 멋있었지만 요즘 더욱 멋지다"면서 "지금 그 누구보다 자유롭고 담대할 수 있다는 건 그만큼 모든 걸 다 걸고 태웠기 때문 아닐까"라며 최선을 다한 아버지가 정말 멋있다고 했다.

아울러 "온전하게 평온하게 지내시길 희망한다"며 여느 딸과 같은 마음으로 아버지의 평안한 삶을 기원했다.



 

  • 0%
  • 0%
  • 코스피 : 2414.59상승 6.3209:55 11/29
  • 코스닥 : 720.94상승 3.0409:55 11/29
  • 원달러 : 1339.00하락 1.209:55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09:55 11/29
  • 금 : 1740.30하락 13.709:55 11/29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