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오토앤, 현대차 내년 1월 중고차 시범 판매… 수혜 기대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자동차가 내년 중고차 시장 진출을 준비 중인 가운데 오토앤의 주가가 강세다.

6일 오전 9시21분 현재 오토앤은 전 거래일 대비 1150원(9.39%) 오른 1만34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경남 양산에 인증 중고차 전용 하이테크센터 설립을 추진 중이다. 기존 양산 출고 센터를 철거하고, 11월 새 건물을 신축해 내년 1월 센터를 정식 오픈할 예정이다.

약 2만9700㎡에 달하는 해당 부지에는 중고차 매매장과 진단 및 정비공장 등의 부대시설이 들어선다. 정밀진단 후 정비와 내·외관 개선(판금, 도장, 휠·타이어, 차량 광택 등)을 전담하는 상품화 조직을 운영해 중고차의 상품성을 신차 수준으로 높인다는 게 현대차의 계획이다.

현대차는 향후 수도권 중고차 매매단지를 중심으로 10개 안팎의 중고차매장을 확보하겠다는 목표다.

오토앤은 자동차에 필요한 모든 상품과 서비스를 통합 솔루션으로 제공하는 커머스플랫폼 사업과 애프터마켓에서 수요가 검증된 아이템을 완성차와 연계해 신차 옵션, 신차 지급품 등의 완성차 브랜드 제품으로 개발, 브랜딩, 판매를 지원하는 제품서비스 플랫폼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현대차는 오토앤의 지분을 8.0% 보유하고 있는 최대주주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1.68상승 13.4913:22 02/07
  • 코스닥 : 772.75상승 11.4213:22 02/07
  • 원달러 : 1256.00상승 3.213:22 02/07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13:22 02/07
  • 금 : 1879.50상승 2.913:22 02/07
  • [머니S포토] 與 지도부·당대표 후보 총 집결…전당대회 비전발표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與 지도부·당대표 후보 총 집결…전당대회 비전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