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정부조직 개편안 민주당 협조 요청… "국민과의 약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6일 국가보훈처의 부 승격을 비롯해 재외동포청 신설과 여성가족부 기능 조정 등을 골자로 하는 정부조직 개편안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에 협조를 촉구했다. 사진은 지난달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245호에서 열린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는 주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정부조직 개편안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에 협조를 요청했다.

주 원내대표는 6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정부조직 개편안의 윤곽이 드러났다"며 "더불어민주당의 협조를 요청한다"고 전했다. 그는 "행정안전부가 민주당에도 설명했지만 국가보훈처의 부 승격을 비롯해 재외동포청 신설과 여성가족부 기능 조정 등이 주 골자"라며 "국가보훈처의 성격과 재외동포청 신설은 민주당도 동의하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주 원내대표는 "설사 썩 동의하지 않더라도 우리 대선의 공약이자 국민들과 한 약속이었다"며 "일은 정부가 하는 것이니까 정부가 어떤 조직을 갖고 일할지는 정부의 결정에 맡겨달라"고 전했다. 다만 "여가부 폐지와 기능 조정 문제에 대해서는 우려를 표시하고 있다"며 "지금까지 여가부는 남녀 갈등을 조장하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 케이스와 같은 권력형 성범죄로부터 피해자를 보호하는데 매우 소극적이었다는 비판을 받아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여가부로부터 보조금을 받는 여성 단체들의 정치 편향 논란도 끊이지 않았다"며 "이러니까 지난해 여가부 폐지 청원에 국민 동의 20만명 넘어선 것 아니겠나"라고 부연했다. 주 원내대표는 "다만 여가부 폐지로 인해 성평등 문제가 소홀해질 수 있다는 우려는 정부 당국이 새겨듣고 조직 개편 과정에 세심하게 고려해야 할 것으로 본다"며 "민주당의 협조를 구한다"고 촉구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8:03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8:03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8:03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8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