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늘리고 편의성 더했다… LG전자, '웹OS 허브'로 TV 플랫폼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전자가 외부 TV 업체에 공급중인 웹OS 플랫폼을 업그레이드한 '웹OS 허브'를 선보였다. / 사진=LG전자
LG전자가 TV 사업의 독자 소프트웨어 플랫폼 '웹OS'를 앞세워 고객경험 혁신 및 콘텐츠·서비스 고도화에 속도를 높인다.

LG전자는 외부 TV 업체에 공급중인 웹OS 플랫폼을 대폭 업그레이드한 '웹OS 허브'를 최근 새롭게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LG전자는 하드웨어 중심의 TV 사업 포트폴리오를 소프트웨어로 확대해 웹OS 기반의 TV 시청경험을 차별화한다는 전략이다.

최근 출시한 '웹OS 허브'는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탑재했다. LG 스마트 TV뿐 아니라 타 제조사 웹OS TV 사용자도 별도 기기 구매 없이 다양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넷플릭스·프라임비디오·디즈니플러스 등 기존에 지원하던 OTT 외에 파라마운트+, 푸보TV 등 서비스도 탑재한다.

LG전자는 웹OS 허브가 지원하는 콘텐츠를 지속 고도화하며 웹OS 생태계 구축에 더욱 속도를 낸다. 전 세계 1000개 이상 콘텐츠 제공업체(CP)들과 협업하고 있으며 플랫폼 구매 업체들이 필요로 하는 콘텐츠 및 방송 인증 및 다양한 솔루션을 패키지로 제공한다.

웹OS 허브는 홈 커스터마이징도 지원해 업체 자체 로고를 추가하거나 배경색 등을 변경, 브랜드 고유 화면을 직접 구성할 수 있다.

OLED TV 전용 플랫폼도 업계 최초로 선보였다. OLED 화질처리기술을 포함해 다양한 특화 기능을 지원한다. 연내에는 외부 업체에서 웹OS 기반 OLED TV를 새롭게 출시할 예정이다.

스마트 TV 플랫폼으로 LG전자의 웹OS를 선택한 브랜드는 지난해 20여 곳에서 올해 200개 이상으로 늘었다.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은 "압도적 사용 편의성이 장점인 웹OS를 앞세워 스마트 TV 플랫폼 생태계 구축에 속도를 내고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시청 경험을 전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