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미스러운 사고"… 조나단, 유튜브 해킹 당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조나단이 동생 파트리샤와의 유쾌한 일상을 공개했다. /사진=조나단 인스타그램
'콩고왕자' 조나단이 유튜브 채널의 해킹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조나단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녕하세요 여러분. 조나단입니다. 금일 새벽 30분 정도 저의 호적메이트 파트리샤 양의 물의로 저의 유튜브 채널이 불미스러운 사고를 당하는 일이 있었다"고 글을 올렸다.

그는 "채널은 빠른 시일 내에 파트리샤 양과 합의점을 찾거나 무력으로 협의 본 후 복구시키도록 하겠다. 혹시 사진이 어두워서 휴대폰 밝기를 올리셨다면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검은색 티셔츠를 입고 고개를 숙인 조나단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새벽 조나단의 유튜브 채널은 동생 파트리샤에게 점령 당했다. 파트리샤는 조나단의 유튜브 채널 썸네일을 자신의 사진으로 바꾸고 "조나단 털렸죠?"라며 조나단을 약올렸다.

공개한 영상 속 파트리샤는 "제가 오빠 핸드폰을 해킹할 거다. 솔직히 오빠 혼자 나오는 것보다 저랑 같이 나오는 게 더 재미있지 않나요? 진흙탕 싸움을 한 번 해보자 누가 이기나"라며 조나단의 방에 침입했다. 뒤늦게 일어나 상황 파악에 나선 조나단은 파트리샤와 합의를 하겠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실제로 조나단의 유튜브 채널은 메인 섬네일이 동생 파트리샤의 것으로 바뀐데다 SNS 계정도 본인의 것으로 변경해뒀다. 또한 최근 영상 썸네일을 '조나단 털렸쥬~'로 바꿔놓아 웃음을 준다. 이에 유병재는 "피자스쿨 먹구 싶다"라고 댓글을 남겼고, 댄서 가비는 "화해해 짝 화해해 짝"이라고 전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08.41하락 10.9110:26 12/06
  • 코스닥 : 724.95하락 8.3710:26 12/06
  • 원달러 : 1303.20상승 10.610:26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0:26 12/06
  • 금 : 1781.30하락 28.310:26 12/06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대한민국VS브라질전, 붉은 불빛 깜박이는 광화문광장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