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경란 답변 태도 도마…野 "해임 의견도" 與도 "책임감 없다"(종합)

[국감현장]野 "정상적 감사 안돼…질병청 국감 별도로 해야"
與 "마음 무겁고 속상…대통령과 정부여당에 부담 주지 말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백경란 질병관리청장이 6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 열린 보건복지부·질병관리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2.10.6/뉴스1 ⓒ News1 허경 기자
백경란 질병관리청장이 6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 열린 보건복지부·질병관리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2.10.6/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한재준 이밝음 강승지 기자 = 6일 열린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복지부·질병관리청 국정감사에서 백경란 질병관리청장의 답변 태도가 도마 위에 올랐다.

백 청장은 이날 국정감사에서 '윤석열 대통령께서 문재인 정부를 신랄하게 비판하면서 백신 피해를 반드시 국가가 책임지겠다고 말씀하신 걸 알고 있냐"는 최종윤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문에 "언론에서 봤다"고 짤막하게 답했다.

또 '코로나19 백신 부작용으로 인한 사망자에게 보상을 해야 한다는 법원 판결에 질병청이 왜 항소했냐'는 취지의 강은미 정의당 의원의 지적에 "제가 보고받기로는 의학적으로 인과성 관계와 관련해 조금 더 자료를 보충할 필요가 있어서 진행한 것으로 안다"고 책임을 회피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이같은 백 청장의 답변을 놓고 여야 의원 모두 강하게 질타했다.

한정애 의원은 항소와 관련한 백 청장의 답변을 지적하며 "이거는 그냥 강 건너 불구경"이라며 "본인의 업무면 '정확하게 파악해 보지는 못했지만 바로 파악해 보도록 하겠다'고 해야하는 것 아니냐"고 질타했다.

이어 "코로나 백신 피해 국가 책임제라고 하는 게 윤 대통령의 첫번째 공약이라고 하는데 '언론에서 봤다'(고 답했다). 질병청장 맞냐"고 쏘아붙였다.

신현영 의원도 "유체이탈 화법을 빨리 교정하길 바란다"며 "그런 모습들이 윤석열 정부의 인사 무능으로 연결될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하라"고 경고했다.

급기야 야당 측에서는 백 청장의 거취를 거론하기도 했다.

복지위 야당 간사인 강훈식 민주당 의원은 "저희가 정책 질의를, 국정감사를 질병청으로부터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상태까지 이르렀다고 판단한다"며 "이 정도면 해임 촉구 결의안을 해야 하는 게 아니냐는 의견들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사실상 정상적으로 질병청 업무를 저희가 감사할 수 잇는 상황이냐는 문제 의식이 굉장히 많이 있었다"며 "공식적으로 질병청에 대한 국정감사를 하루 추가해 별도로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제안했다.

여당도 백 청장에게 쓴소리를 내놨다.

조명희 국민의힘 의원은 "올해부터 (국민의힘이) 여당이라서 편안한 마음으로 국정감사하겠다고 했는데 청장 때문에 솔직히 굉장히 마음이 무겁다. 속상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정감사 받으러 온 청장이 그렇게 말투가 쌀쌀 맞고 뺀질대면 그건 안 된다"며 "책임감도 없다. 진정성이 너무 없다. 윤석열 대통령과 정부·여당, 국회의원에게 부담 주지 말고 씩씩하게 바뀌어 달라"고 요청했다.

백 청장은 지적에 대해 "답변을 잘못한 부분에 대해 사과드린다"며 "주의하겠다"고 했다.



 

  • 0%
  • 0%
  • 코스피 : 2371.08하락 11.7318:03 12/08
  • 코스닥 : 712.52하락 5.6218:03 12/08
  • 원달러 : 1318.00하락 3.718:03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8:03 12/08
  • 금 : 1798.00상승 15.618:03 12/08
  • [머니S포토] 안중근 정성화 "영웅, 촬영부터 지금까지 영혼 갈아넣어…"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안중근 정성화 "영웅, 촬영부터 지금까지 영혼 갈아넣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