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기시다, 25분 전화회담… "안보협력 논의·수시로 소통"(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일 정상이 6일 오후 5시35분부터 6시까지 25분 동안 전화 회담을 진행했다. /사진=뉴시스(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가진 전화 통화에서 한일 양국 협력에 뜻을 모았다.

6일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이 이날 오후 5시35분부터 6시까지 약 25분 동안 기시다 총리와 전화 회담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두 정상 간 통화는 기시다 총리 측의 요청에 따라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재명 대통령실 부대변인은 "양 정상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한반도는 물론 동북아와 국제사회의 평화·안전을 위협하는 심각하고 중대한 도발 행위로서 강력히 규탄했다"며 "북한에 대해 엄정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한일 양국이 협력해 나가자는 데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이 부대변인은 "양 정상은 북한의 무모한 도발은 중단돼야 하고 도발에는 대가가 따른다는 메시지를 북한에 정확히 전달해야 한다는 인식을 같이했다"며 "이를 위해 한·미·일 3자 안보협력은 물론 안보리를 포함한 국제사회와 굳건히 연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고 말했다.

두 정상은 양국 관계 개선에 대해서도 논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대변인은 "양 정상은 한·일 양국이 국제사회의 다양한 현안에 협력해야 할 파트너라는 데 공감했다"며 "양국 관계에 긍정적 흐름이 있다고 평가하며 외교적 노력을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양 정상은 안보 문제를 포함한 다양한 현안에 대해 수시로 격의 없이 소통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지난 4일 북한은 태평양을 향해 중거리 탄도미사일(IRBM)을 발사했다. 이 미사일은 일본 열도 상공을 통과해 날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9.32하락 15.0118:01 12/05
  • 코스닥 : 733.32상승 0.3718:01 12/05
  • 원달러 : 1292.60하락 7.318:01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1 12/05
  • 금 : 1781.30하락 28.318:01 12/05
  • [머니S포토] 대한민국VS브라질전, 붉은 불빛 깜박이는 광화문광장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 [머니S포토] 네이버 웹툰 '커넥트' 스릴러 드라마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대한민국VS브라질전, 붉은 불빛 깜박이는 광화문광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