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경찰관, 음주운전으로 직위해제…면허정지 수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서울=뉴스1) 원태성 유민주 기자 = 현직 경찰관이 음주 상태로 차를 몰다 적발돼 직위해제됐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같은 경찰서 소속 A경장을 최근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했다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장은 송파 지역에서 술에 취한 채 운전하다 야간단속에 걸렸다. 당시 A경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0.03~0.08%) 수준이었다.

A경장은 음주단속에 적발된 직후 직위해제됐으며 해당 사건은 A경장의 거주지인 경기도의 관할 경찰서로 이첩됐다.

송파경찰서 관계자는 "관할 경찰서의 요구도 있었던데다 자칫 봐주기 의혹이 제기될 수 있어 사건을 넘겼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10.06하락 9.2610:00 12/06
  • 코스닥 : 725.01하락 8.3110:00 12/06
  • 원달러 : 1302.90상승 10.310:00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0:00 12/06
  • 금 : 1781.30하락 28.310:00 12/06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대한민국VS브라질전, 붉은 불빛 깜박이는 광화문광장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 [머니S포토] 네이버 웹툰 '커넥트' 스릴러 드라마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