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보편적 가치·규범 차원서 '中신장 인권 논의' 찬성"

유엔인권이사회 표결서 美 등과 함께 찬성표 행사
중국·인니 등 19개국 반대로 부결… 11개국은 기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구 카슈가르의 이드카 모스크 앞을 순찰하는 경찰들. 2021.12.17/news1 ⓒ 로이터=뉴스1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구 카슈가르의 이드카 모스크 앞을 순찰하는 경찰들. 2021.12.17/news1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노민호 기자 = 정부는 6일(현지시간) 중국 당국의 '신장(新疆) 위구르족 인권침해'애 관한 유엔인권이사회 차원의 특별토론회 개최안 표결에서 찬성 의사를 밝힌 건 "보편적 가치·규범 실현 등의 측면을 고려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신장 지역 인권상황과 △우리 정부가 표방하는 '글로벌 중추국가' 비전 △유엔의 권능에 대한 존중의 필요성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표결에 임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유엔인권이사회는 이날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회의에서 47개 회원국을 대상으로 '내년 3월 차기 회의 기간 신장 지역 내 인권침해 문제를 논의하자'는 내용의 안건을 표결에 부쳤다.

미국과 영국·튀르키예 등이 주도한 이 안건엔 우리나라와 일본·프랑스·독일 등이 찬성표를 던졌다.

그러나 표결에선 반대 19, 찬성, 17, 기권 11표로 결국 부결되고 말았다. 당사국인 중국과 인도네시아·네팔 등이 반대표를 행사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번에 비록 부결되긴 했지만 정부는 '글로벌 중추국가' 비전에 따른 보편적 가치·규범을 중시하는 국정기조에 바탕을 두고 국제사회의 인권 논의에 적극 참여해 나갈 예정"이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 0%
  • 0%
  • 코스피 : 2414.94하락 22.9213:59 11/28
  • 코스닥 : 722.11하락 11.4513:59 11/28
  • 원달러 : 1339.80상승 16.113:59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3:59 11/28
  • 금 : 1754.00상승 8.413:59 11/28
  • [머니S포토] 당정 "2026년까지 중대재해 사망률 OECD 수준으로 낮출 것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주재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투톱 '정진석·주호영'
  • [머니S포토] 당정 "2026년까지 중대재해 사망률 OECD 수준으로 낮출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