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건설 수주 3분기 만에 '224억달러'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7일 기준 올해 국내 기업의 해외 건설 수주액은 224억2841만달러를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29% 증가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국내 건설업체의 해외 수주액이 200억달러를 넘어서 올해 목표금액인 300억달러를 달성할 가능성이 커졌다.

7일 해외건설협회 통계에 따르면 이날 기준 올해 국내 기업의 해외 건설 수주액은 224억2841만달러를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29% 증가했다. 수주 건수는 349건에서 405건으로 16% 늘었고, 시공 건수도 2057건에서 2251건으로 9%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중동에서 66억달러를 수주해 전년동기대비 16억달러 많은 수주 기록을 올렸다. 아시아 92억달러, 태평양·북미 29억달러, 유럽 26억달러를 수주했다. 아프리카 수주액은 10억달러를 기록했다. 중남미에서는 2억달러를 수주해 전년(8억달러)대비 부진한 수주 실적을 달성했다.

업체별로 삼성물산은 49억547만달러를 수주해 1위를 기록했다. 이어 현대엔지니어링(24억8488만달러) 삼성엔지니어링(24억3517만달러) 롯데건설(14억2330만달러) 현대건설(10억9493만달러) 대우건설(10억180만달러)이 10억달러 이상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 두산에너빌리티(9억8790만달러) SK에코엔지니어링(5억8769만달러) GS건설(5억557만달러) 엘티삼보(3억3168만달러)도 뒤를 이었다.

삼성물산은 올 7월 미국 텍사스에서 19억1434만달러 규모의 삼성전자 반도체 위탁생산 공장 신축 공사를 수주했다. 지난 3월에는 베트남 5억8279만달러 복합화력발전 프로젝트 계약을 따냈다. 카타르에선 6억3787만달러 에너지 태양광 발전소 건설사업을 수주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7월 독일에서 5788만달러 HMETC 신연구동 신축공사를 수주했다. 미국에선 지난 5월 3011만달러 현대자동차 신규 차종 대응 증설공사를, 지난 3월 950만달러 폐플라스틱 활용 석유화학제품 생산설비 기본설계(FEED) 계약을 체결했다. 6월 싱가포르 현대차그룹 이노베이션 센터 싱가포르 스마트 팩토리 차체와 도장 공장 공사(5086만달러)를 수주했다. 인도네시아에선 1월 롯데 인도네시아 뉴 에틸렌 석유화학단지 프로젝트(8억6875만달러)와 4월 배터리셀 JV 공장건설 프로젝트(1억7284만달러)를 따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올 2월 러시아 화학 플랜트 프로젝트로 11억4260만달러 수주를 올렸다. 미국에서 420만달러 텍사스 액화천연가스(LNG) 최종 투자결정 전 설계 계약을 체결했고, 말레이시아에서 6억8452만달러 육상 가스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하반기에는 사우디아라비아 네옴 프로젝트, 카타르 LNG 생산시설 확대, 쿠웨이트 세계 최대 석유화학 연구센터 건립 사업 등 굵직한 프로젝트들이 대기하고 있다. 특히 사우디아라비아 네옴 프로젝트는 5000억달러를 투입해 신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모하메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는 10월 말~11월 방한해 한국 정부와 기업 관계자들을 만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해외건설협회 관계자는 "중동 산유국들이 국가 재정의 상당 부분을 원유 수출에 의존하고 있는데 최근 국제 유가 상승으로 재정 여건이 개선됐다"면서 "향후 정유·석유화학 공장 등 플랜트 시장의 발주 규모가 커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9.84상승 7.3118:01 12/01
  • 코스닥 : 740.60상승 11.0618:01 12/01
  • 원달러 : 1299.70하락 19.118:01 12/01
  • 두바이유 : 80.44하락 0.5218:01 12/01
  • 금 : 1759.90하락 3.818:01 12/01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희망 2023 나눔 캠패인, 조흥식 사랑의 열매 회장의 인사말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 [머니S포토] 원희룡 '철도노조 파업대비 현장점검 위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