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2차 추경안 처리 결국 '불발'…원포인트 임시회 유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의회 광교 신청사 전경. / 사진제공=경기도의회
'여야 동수'인 경기도의회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파행으로 무산된 추경예산안 처리를 위해 오는 20일 원포인트 임시회를 연다.

7일 도의회에 따르면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20일 원포인트 임시회 본회의를 열어 도와 도교육청이 제출한 추경안을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도의회 양 당은 11~19일 예결위를 열고 두 기관의 추경안을 심의·의결한다.

앞서 국민의힘과 민주당 의원이 14명씩 배정된 예결위는 지난달 29일 개의해 6일까지 추경안을 처리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지난달 29일과 30일 정회를 거듭했고, 이달 4~6일에는 아예 회의조차 열지 못했다.

국민의힘이 추경예산의 재원이 된 통합재정안정화기금 9천억원을 일반회계로 전출하는 것이 적법한지를 따지며 도 집행부, 민주당과 마찰을 빚은 탓이다.

도의회 양당은 이에 따라 7일 임시회 본회의에서 추경안을 제외한 안건들만 상정해 처리하고 폐회하기로 했다.

한편, 도의회 회의 규칙에 따르면 의장은 예결위의 심사가 끝난 후 추경안을 본회의에 상정하게 돼 있고 직권상정은 불가능하다.

도의회 관계자는 "예결위에서 추경안 처리가 되지 않은 것은 예결위 소위원회 위원 배분을 놓고 민주통합당과 새누리당이 갈등을 빚은 2012년 12월 이후 처음"이라며 "민생 예산 처리가 시급한 만큼 비회기지만 예결위를 열고, 다음 주 중에 원포인트 임시회 본회의를 열어 안건을 최종 처리할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8:03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8:03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8:03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8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