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싫어"… 美, 우크라 '에이태큼스' 미사일 요청 거절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이 우크라이나의 에이태큼스(ATACMS) 지원 요청을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ATACMS 미사일. /사진=로이터
미국이 유독 한 무기를 우크라이나에 지원하길 꺼린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지난 6일(이하 현지시각) 미 매체 뉴욕타임스(NYT)는 "미국은 우크라이나와 무기 지원을 둘러싸고 이견을 보인다"며 "미국은 우크라이나의 에이태큼스(ATACMS) 미사일 지원 요청을 묵살했다"고 전했다. 우크라이나는 해당 무기가 크름반도를 되찾는데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미국은 "이미 우크라이나에 전쟁에 필수적인 무기는 모두 제공했다"고 밝혔다. 유도다연장로켓시스템(GMLRS)과 이를 탑재할 차량형 발사대인 고속기동포병로켓시스템(HIMARS) 등이 대표적이다.

매체는 이 같은 미국의 입장에 대해 "백악관은 우크라이나군이 장거리 미사일로 러시아 (영토) 깊숙한 곳을 타격하는 걸 우려한다"고 분석했다. 미국은 우크라이나군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국경에서 멀리 떨어진 본토를 타격할 경우 러시아가 설정한 레드라인을 넘을 수 있다고 우려한다는 것.

매체는 "미국은 앞서 확전을 원하지 않는다고 여러 차례 강조했다"며 "우크라이나가 에이태큼스를 원하는 이유는 공격력 강화 외에도 미국의 우크라이나에 대한 철통같은 지원을 상징적으로 보여줄 수 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5.40상승 12.8711:13 12/01
  • 코스닥 : 742.49상승 12.9511:13 12/01
  • 원달러 : 1301.50하락 17.311:13 12/01
  • 두바이유 : 80.44하락 0.5211:13 12/01
  • 금 : 1759.90하락 3.811:13 12/01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관련 업체 방문한 국토부 원희룡
  • [머니S포토] 전국 덮친 한파…'종일 영하권'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