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과 열애설"… 女배우, 학창시절 '이것' 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현영이 솔직담백한 매력을 뽐냈다. /사진=앳스타일 제공
배우 주현영이 앳스타일 11월 호 뷰티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주현영은 7일 첫 방송되는 tvN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로 안방에 컴백한다. 그는 극중 배우를 빛내는 매니저 일을 동경하다 여러 우여곡절 끝에 메쏘드 엔터에 입사한 신입 매니저 소현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에서 주연을 맡은 그는 전작들에 비해 분량이 많이 늘어 부담감이 컸다고 밝혔다. 연기가 막힐 때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호흡을 맞췄던 박은빈을 떠올렸다는 주현영. 그는 "연기가 막힐 때마다 (박)은빈 언니를 생각했다. '이럴 때 은빈 언니라면 어떻게 했을까'를 수없이 떠올렸다. 그러면 뭔가 감이 잡히더라"라고 전했다.

이서진과 호흡을 맞춘 소감에 대해선 "처음엔 워낙 대선배님이셔서 무서웠는데, 실제론 더없이 다정하셔서 제가 의지 많이 했다. 엄청 든든한 삼촌처럼 같았다"라며 감사한 마음을 표했다.

주현영은 최근 종영한 쿠팡플레이 시리즈 '복학생: 학점은 A지만 사랑은 F입니다'에서 복학생 혁수와 사랑에 눈먼 22학번 신입생 현영의 달달한 캠퍼스 로맨스를 그려 화제를 모았다. 권혁수와 '킹받는' 로맨스 호흡을 그려내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낸 주현영은 "혁수 오빠와의 호흡은 환상적이다. 너무 잘 맞아서 'SNL' 찍을 때도 '둘이 뭐 있는 거 아니냐'는 소문이 났었다. 제가 한참 동생인데도 잘 맞춰줘서 혁수 오빠에겐 고마운 맘이 크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주현영은 이번 인터뷰에서 빅뱅 지드래곤에 대한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학창시절 '지디와 열애설' 기사 직접 쓰기까지 했다는 주현영은 "제 셀카랑 지디 선배님 사진 반반 붙여 넣고 날짜까지 달아서 실제 기사랑 똑같이 만들었다. 기사 타이틀은 '배우 주현영, 지드래곤과 밤 산책 중 손잡아'였을 거다"라며 유쾌한 에피소드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배우 주현영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앳스타일 11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