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방암 말기 판정 받아"… 박정아, 투병 중 근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방암 4기 진단을 받은 국악인 박정아가 근황을 전했다.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국악인 박정아가 유방암 4기를 받은 뒤 치료를 받고 있는 근황을 전했다.

지난 6일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는 박정아와 그의 애제자이자 트로트 가수 김태연이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이날 박정아는 "암 환자 중 나만큼 바쁜 사람은 없을 것"이라며 "태연이와 미국 일정을 소화한 후 몸 상태가 나빠졌다"고 처음 암을 발견한 순간을 떠올렸다.

그는 "겁이 많아서 병원을 안 가고 있었는데 나중에는 도저히 죽을 것 같아서 갔더니 지난 2019년 유방암 4기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김태연은 "예전엔 (박정아가) 마냥 강하기만 했는데 이젠 안타깝다"며 "선생님은 충분히 나으실 분"이라고 응원했다. 이에 박정아는 "태연이가 트로트를 하든 국악을 하든 내 제자이자 항암제"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박정아는 중요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고법 이수자다. 그는 지난 2015년 김태연을 제자로 들여 '판소리 신동'으로 키웠다. 김태연은 지난 2020년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에서 최종 4위에 오르며 '트롯 신동' 타이틀도 거머쥐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7%
  • 73%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