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 카타르] 메시 선제골에도… 아르헨, 사우디에 1-2 '충격' 역전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2일(한국시각) 아르헨티나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에서 사우디아라비아에 1-2 충격의 역전패를 당했다. 사진은 이날 경기에 출전한 리오넬 메시. /사진=로이터
사우디아라비아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에서 아르헨티나를 격파하는 대이변을 일으켰다.

22일(이하 한국시각) 저녁 7시 카타르 루사일 아이코닉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월드컵 C조 조별예선 1차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가 아르헨티나에 2-1 역전승을 거뒀다. 아르헨티나는 이번 패배로 남은 멕시코전과 폴란드전에 대한 부담이 커졌다.

아르헨티나는 전반 10분 리오넬 메시의 페널티킥 선제골로 승기를 잡았으나 후반 3분 살레 알셰흐리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이후 후반 8분 살렘 알도사리의 역전골에 힘입어 승리를 거뒀다.

경기 초반 아르헨티나의 일방적 공격이 펼쳐졌다. 전반 8분 사우디아라비아 진영에서 레안드로 파레데스가 상대 선수의 몸싸움에 넘어졌다. 주심은 비디오판독(VAR)으로 상황을 파악한 뒤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페널티킥 키커로 나선 메시가 골키퍼를 가볍게 속이며 득점에 성공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후반 시작과 함께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알 셰흐리가 후반 3분 왼발 슈팅으로 아르헨티나의 골문을 열었다. 이후 후반 8분 사우디아라비아의 역전골까지 터졌다. 알도사리가 오른발로 강력한 슈팅, 전세를 뒤집었다.

아르헨티나는 후반 14분 리산드로 마르티네스와 훌리안 알바레스, 엔조 마르티네스 등 3명의 선수를 동시에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다. 하지만 사우디아라비아의 골문을 열기는 쉽지 않았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9.32하락 15.0118:01 12/05
  • 코스닥 : 733.32상승 0.3718:01 12/05
  • 원달러 : 1292.60하락 7.318:01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1 12/05
  • 금 : 1809.60하락 5.618:01 12/05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 [머니S포토] 네이버 웹툰 '커넥트' 스릴러 드라마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