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지 않겠다"… '사격 국대' 김민경, 태국까지 온 팬에 '감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미디언 김민경이 사격 국가대표가 된 자신을 향한 많은 이들의 응원에 고마움을 드러냈다. /사진=김민경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김민경이 태국에서 만난 팬의 응원에 감동했다.

김민경은 지난 22일 "오늘은 경기가 없어서 잠깐 촬영 나왔는데… 한국인 커플을 만났다. 그 커플은 내 경기를 응원하러 필리핀에서 파타야로 왔다고 한다"며 사진을 올렸다.

그는 "너무 감사합니다. 울지 말라는 말에 눈물을 꾹 참았습니다. 감사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라고 전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마이크를 차고 촬영 대기 중인 김민경 모습이 담겼다.

김민경은 지난 19일부터 태국에서 열리고 있는 '2022 IPSC 핸드건 월드 슛'(2022 IPSC)에 국가대표 자격으로 출전하고 있다.

IHQ 웹예능 '시켜서 한다! 오늘부터 운동뚱'을 통해 사격을 처음 접한 김민경은 뛰어난 사격 실력을 뽐냈다. 이후 김민경은 6월 IPSC KOREA(대한실용사격연맹)에서 진행된 IPSC LV.4 자격 시험을 시작으로 국가대표 선발전을 거쳐 최종 멤버로 확정됐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