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 먹고 사는 사람이야"… 한가인 아들에 극대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가인이 아들에게 극대노한 사연을 털어놓는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제공
배우 한가인이 아들의 발길질에 분노한 사연을 공개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는 한가인이 출연해 남다른 솔직 입담을 뽐낸다.

이날 방송에서 2005년 연정훈과 결혼한 한가인은 결혼 11년 만에 낳은 첫째 딸과 3년 터울의 둘째 아들을 키우는 두 아이 엄마로서의 '현실 육아' 고충을 털어놔 '母(모)벤져스'와 공감대를 형성한다.

특히 한가인은 아들의 발길질에 "치열이 다 바뀌었다"고 설움을 토로하고 아들에게 코를 얻어 맞은 사연을 전한다. 그는 자다가 아들에게 코를 맞고는 "엄마가 코로 먹고사는 사람인데!"라며 버럭했다고 해 웃음을 안긴다.

이어 한가인은 신혼 여행에서 남편 연정훈과 부부싸움을 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싸움의 원인은 다름 아닌 한가인의 남다른 승부욕 때문이었다고. 계속해서 한가인의 승부욕을 건드린 연정훈의 못말리는 행동에 모벤져스마저 탄식했다는 후문이다.

그는 "사랑의 유효기간이 어느 정도라고 생각하냐?"는 '미우새' 공식 질문에 "입에 발린 소리는 못한다"라며 예상치 못한 폭탄 발언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어 연정훈에게 "죄송합니다. 연정훈 씨"라며 사과를 했다는데, 연정훈에게 사죄하게 만든 한가인의 폭탄 발언이 무엇일지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