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아시아여자핸드볼선수권서 인도에 30점 차 대승 '2연승'

6회 연속 우승 도전…28일 우즈베키스탄과 3차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자 핸드볼 국가대표 이미경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여자 핸드볼 국가대표 이미경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여자핸드볼대표팀이 국내에서 열리고 있는 제19회 아시아 여자핸드볼 선수권대회 두 번째 경기에서 인도를 대파하고 2연승에 성공했다.

킴 라스무센(덴마크) 감독이 이끄는 여자핸드볼대표팀은 25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2차전에서 인도를 38-8로 꺾었다.

1차전에서 호주를 48-9로 제압하며 산뜻하게 출발한 대표팀은 2차전마저 낙승, 대회 6연패를 향해 한 걸음 더 나아갔다.

호주, 인도, 우즈베키스탄, 이란과 함께 A조에 편성된 한국은 조 2위 안에 들면 4강 토너먼트에 진출할 수 있다.

2연승으로 조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한국은 오는 28일 우즈베키스탄과 3차전을 치른다.

인도를 맞아 전반을 18-4로 크게 앞선 한국은 후반에도 20골을 퍼부어 대승을 거뒀다.

이날 서아루가 최다 득점인 8골을 책임졌고, 이미경과 김윤지가 5골씩 넣으며 힘을 보탰다.

경기 최우수선수(MVP)는 2골 5도움을 올린 레프트백 송혜수가 선정됐다.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