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연대 총파업 사흘째, 참여율 24.5%… 여수 등 '셧다운' 위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 총파업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24일 제주항 5부두 앞에서 총파업 출정식을 하는 화물연대 조합원. /사진=뉴스1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 사흘째인 26일 오전 조합원 참여율이 24.5%를 기록했다. 전날 오후 5시 참여율 30%에 비해 감소한 수치다.

2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화물연대 전체 조합원(2만2000여명 추정) 중 24.5%에 해당하는 5400명이 16개 지역 150개소에서 분산 대기하고 있다.

전국 12개 항만의 컨테이너 장치율은 63.3%로 평시(64.5%) 수준으로 항만 운영에는 문제가 없지만 총파업이 이어지면서 전국 곳곳에서 산업계 피해가 가시화되는 중이다.

포스코 광양제철소는 철강제품 등이 내부에 적체돼 반출되지 못하는 상황으로 전해진다. 여수국가산업단지에 있는 LG화학과 GS칼텍스 등은 파업 여파로 제품을 사흘째 반출하지 못했다.

국토부는 화물연대와 정부세종청사에서 오는 28일 첫 교섭에 나설 계획이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