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4 품귀현상 어쩌나… 폭스콘 인력 이탈에 애플 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플 아이폰의 중국 최대 제조기지인 허난성 정저우시 폭스콘 공장에서 잇따른 직원 이탈로 아이폰 생산이 정상화될 가능성이 낮다는 분석이 나왔다. 사진은 2020년 뉴욕에 있는 애플 매장 모습/사진=뉴시스
이번달 아이폰 출하량이 당초 예상보다 30% 더 감소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애플 아이폰의 중국 최대 제조기지인 허난성 정저우시 폭스콘 공장에서 잇따른 직원 이탈로 아이폰 생산이 정상화될 가능성이 낮다는 분석이다.

26일 대만중앙통신사에 따르면 폭스콘 정저우 공장은 아이폰 14 시리즈 전 세계 출하량의 80%를 담당하고 있다. 지난달 이 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발생하자 불안감을 느낀 노동자들이 집단 탈출하고 고향으로 돌아갔다.

이 공장은 최근 10만명을 충원하고 이달 말 조업 정상화를 목표로 삼았으나 이들 신규 인력도 임금 문제로 지난 22일 대규모 시위를 벌인 뒤 1인당 1만위안( 약 186만원)씩 받고 대거 공장을 떠났다.

영국 온라인 투자 플랫폼 인터랙티브 인베스터의 빅토리아 스칼러 투자 담당 대표는 "폭스콘 정저우 공장 노동자들의 대규모 시위가 이달 애플의 아이폰 출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말했다.

연말 성수기 대목을 앞둔 소비업체도 긴장하고 있다. 미국의 대형 소매업체 베스트 바이는 "프리미엄급 아이폰이 올해 쇼핑 시즌 품귀 현상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블룸버그는 지난 7일 폭스콘 정저우 공장 노동자들의 귀향 여파로 애플이 아이폰 14 시리즈의 올해 생산 목표를 당초 예정보다 300만대 이상 감축할 계획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폭스콘도 정저우 공장 생산 차질 영향으로 아이폰의 4분기 판매 전망을 기존 '신중하지만 낙관적'에서' '하향 조정'으로 변경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0.85상승 12.6613:38 02/07
  • 코스닥 : 772.58상승 11.2513:38 02/07
  • 원달러 : 1256.80상승 413:38 02/07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13:38 02/07
  • 금 : 1879.50상승 2.913:38 02/07
  • [머니S포토] 프리미엄 경계를 넘는다…초대형 픽업트럭 '시에라' 상륙
  • [머니S포토] 與 지도부·당대표 후보 총 집결…전당대회 비전발표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프리미엄 경계를 넘는다…초대형 픽업트럭 '시에라' 상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